윤석열-이준석 ‘강대강’ 대치?…尹 와도 만나지 않겠다는 李

김영일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3 13:27: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국민의힘 이준석 상임선거대책위원장(왼쪽)이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윤석열 후보.

 

[더퍼블릭 = 김영일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대선 100일도 채 남지 않은 상황에서 국민의힘 중앙당을 비워놓고 지방을 전전하고 있는 이준석 대표를 만나러 제주도를 향할 것으로 관측됐으나, 실제 두 사람의 만남이 성사되기까지는 시일이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

윤석열 후보는 지난 2일 당 상임고문단과의 오찬 및 홍준표 의원을 만나 여러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에서 지방을 전전하고 있는 이준석 대표를 직접 찾아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그러나 윤 후보는 3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오늘 이준석 대표를 만나지 않느냐’는 질문에 “현재로선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권성동 사무총장도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석열 후보는 제주도에 가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대표가 만나지 않겠다고 했나’라는 물음에 “오늘 (이 대표가)울산에 간다고 한다”고 했다.

이 대표의 울산 일정 때문에 제주도에 안 가느냐는 취지의 질문에는 “그런 걸 떠나서 뭔가 만나면 해결이 돼야 하는데 (그러려면)의견 조율이 필요한데, (윤 후보와 이 대표 간)의견 조율을 거치지 않고 가는 건 적절치 않다”고 했다.

권 사무총장의 이 같은 발언은 대선을 100일도 채 남겨두지 않은 시점에 당내 분란을 해결하기 위한 윤 후보와 이 대표 간 협의가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지 않음을 시사한 것이다.

이 대표 측은 윤 후보가 제주도에 온다 해도 만나지 않을 것이란 입장이다.

<머니투데이> 보도에 따르면, 이 대표 측 관계자는 <머니투데이>와의 통화에서 ‘제주에서의 담판을 위해 윤 후보 측과 조율 중인가’라는 물음에 “윤 후보 쪽 연락이 안 왔다. 윤 후보가 제주에 와도 안 만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저희는 여기(제주도)온 기자들고 만나 저희의 향후 계획을 설명하고 저희의 일정을 계속 해나갈 것”이라며, 한동안 지방을 돌겠다는 의사를 내비쳤다.

그러면서 “(선거대책위원회가 공식 출범하는)6일 전에 서울에 갈 계획이 없다”고 덧붙였다.

 

<사진=연합뉴스>

 

더퍼블릭 / 김영일 기자 kill0127@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윤호중 與 원내대표 되면, 법사위원장은 정청래?…조수진 “국민의힘에겐 천군만마”2021.04.15
박지원 ‘겁박’ 정면으로 받아친 윤석열…코너에 몰린 국정원장? 조수진 “급하긴 급한 모양”2021.09.15
‘조수진 Pick’ 與 전두환 시리즈…이재명 ‘전두환 장학금’, 이낙연 ‘전두환 칼럼’, 文 대통령 ‘전두환 표창’2021.10.25
"이준석 퇴출하라"..국민의힘 홈페이지 각종비판에 ‘시끌’2021.11.13
당무우선권 윤석열에 있는데, ‘몽니’ 부리는 이준석?2021.11.15
김무성, 이준석·김종인에 “분열 리더십으로 尹 흔들지마”2021.11.15
‘나불’ 이준석·‘노욕’ 김종인·‘분탕’ 홍준표…국힘 게시판 성토글 도배2021.11.18
‘이준석 패싱’ 논란에…윤석열, “대표패싱 없다”2021.11.29
페미니즘과 급진주의 구분 못하는 이준석?…이수정 “여성만 보호해 달라고 이야기한 적 없어”2021.11.30
‘패싱 논란’ 자초한 이준석…“민주당 홍보미디어 선대본부장인가?”2021.11.30
[포토뉴스] 윤석열, 한국폴리텍대학 방문2021.12.01
[여론조사]다자구도 대선후보 지지도 조사‥윤석열 43.8% vs 이재명 35.7%2021.12.01
與 주장한 ‘주 52시간제’ 미덕은 ‘이상’일 뿐…윤석열, 현실은 경제 옥죄는 ‘올가미’2021.12.01
둘쭉날쭉 李·尹 여론조사…오차범위↓·표본수↑ 조사서 윤석열 9.4%p ‘우위’2021.12.01
이준석 ‘윤핵관’ 때매 사퇴? …권성동 “이 대표 그럴사람 아냐”2021.12.02
[여론조사]윤석열 35.6% vs 이재명 29.3%…30대 여성은 尹, 40대 여성은 李2021.12.02
[여론조사]인천지역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윤석열 47.4% vs 이재명 34.9%2021.12.02
윤석열 측, ‘윤핵관’ 지우기 나서…김재원 “당에서 축출할 것”2021.12.02
윤석열 “文정부 ‘대출’ 옥죄기는 ‘서민’ 옥죄기…‘기회’ 만연한 사회 만들것”2021.12.02
[포토뉴스] 윤석열, 안양 도로포장 공사 사망 사고 현장 방문..."생명과 안전 가장 중요"2021.12.02
[대선 D-97]野 지지층, 잠행중인 이준석에 “제1야당 대표가 무책임”2021.12.02
윤석열-이준석 만남 사실상 불발?…尹 “계획없다”, 李 “와도 안 만날 것”2021.12.03
윤석열 “‘조국사태’, 李만 사과하고 넘길 일인가…文대통령도 사죄해야”2021.12.03
윤석열, 울산서 이준석 만난다?…갈등국면 봉합수순?2021.12.03
김종인 관철시킨 이준석과 포용의 리더십 발휘한 윤석열…‘윈-윈’ 의기투합2021.12.04
‘빨간색 후드티’ 입고 부산 서면에 나타난 윤석열과 이준석…시민들 ‘정권교체 윤석열’ 환호2021.12.05
[포토뉴스] 윤석열-이준석, '대학로' 찾아 거리 인사2021.12.09
김건희 ‘허위경력’ 의혹에…이준석 “윤석열은 결혼 전 일이고, 이재명은 전과 4범”2021.12.14
이준석, 선대위 사퇴 결정…“尹과 상관없이 내가결정”2021.12.21
김영일 기자
  • 김영일 / 정치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인생은 운칠기삼! 진인사 대천명!
    성공이란 열정을 잃지 않고 실패를 거듭할 수 있는 능력!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