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4 17:51 (금)
조국 유임시킨 文 대통령 “특감반 개선 방안 조속히 마련하라”
조국 유임시킨 文 대통령 “특감반 개선 방안 조속히 마련하라”
  • 최형준 기자
  • 승인 2018.12.05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더퍼블릭=최형준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5일 청와대 민정수석실 산하 반부패비서관실 특별감찰반의 비위 의혹과 관련해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에게 개선 방안을 조속히 마련하라고 지시했다.

이는 지휘·감독 책임이 있는 조 수석을 향해 야권은 경질을 요구하고 있지만, 문 대통령은 재신임을 한 것으로 풀이된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은 어젯밤 귀국 직후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과 조 수석에게 보고를 받았다"며 "보고 내용은 이른바 특별감찰반 사건의 그동안 진행 경과와 앞으로의 개선 방안이었다"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이에 "청와대 안팎의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관리체계를 강화하는 한편 특별감찰반 개선 방안을 조속히 마련하라"고 지시했다고 한다.

나아가 "대검 감찰본부 조사 결과가 나오면 이번 사건 성격에 대해 국민이 올바르게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리체계 강화 방안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 김 대변인은 "포괄적인 의미에서 말한 것"이라며 "세밀한 내용은 아니다"라고 했다.

'이번 대통령의 지시가 조 수석의 유임으로 간다는 의미인 것인가'라는 질문에는 "조 수석에 (거취에) 대해 변동이 없었다"고 밝혔다.

특감반원 전원교체 지시에 대한 대통령의 평가에 대해서는 "거기에 대해 특별한 말씀이 없었다"고 했고, '이번 지시 사항과 관련해 그동안의 청와대 대처에 대해 대통령이 잘했다는 취지로 이해하면 되는가'라는 질문에 "그렇다"라고 답했다.

김종천 전 의전비서관의 음주운전 적발 등 최근 청와대 안팎에서 불거진 공직기강 해이 문제와 관련해서는 "특별한 이야기가 없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