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 “코로나19 현장 근무 직원 건강 제일 먼저 챙겨 달라”

오홍지 기자 / 기사승인 : 2021-09-17 19:00: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청주 흥덕보건소 운영 오송역 임시선별검사소 방문… 진단검사 확대, 명절 상황 등 점검

▲ 17일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이 청주시 흥덕보건소에서 운영하는 오송역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해 코로나19 현장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청주시 제공

 

[더퍼블릭 = 오홍지 기자]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이 17일 청주시 흥덕보건소(소장 이진숙)에서 운영하는 오송역 임시선별검사소를 방문해 추석명절 대비 상황을 점검했다.

 

정 청장은 이날 국민들의 이동이 많이 몰리는 교통요충지 장소에 임시선별검사소의 진단검사 확대와 명절 상황 등을 점검하고, 일선에서 힘겹게 일하는 의료진과 근무 직원을 격려했다.

 

정은경 청장은 “코로나19 방역현장에서 의료진 등 현장 근무 직원들의 건강을 제일 먼저 챙겨 달라”면서 “정부도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해 필요한 조치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