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국정감사] HUG 주택임대보증 가입 주택 75%는 ‘깡통 주택’

홍찬영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5 12:53: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홍찬영 기자]올해 8월 18일 이후 계약부터 주택임대사업자의 보증보험 가입이 의무화된 가운데(지난해 8월 이후 신규 등록은 바로 의무 부여), 신규발급된 보증보험 중 깡통주택의 비율이 75%에 달해 우려를 사고 있다.

강준현 의원(민주당, 국토위, 세종을)이 토지주택보증공사(HUG)로부터 제출받은 개인임대사업자 임대보증보험 발급현황에 따르면, 지난 13개월간 개인임대사업자에게 발급된 보증보험 1만4167건 중 부채비율이 70% 이상인 소위 깡통주택이 74.6%(1만570건)에 달했다.

부채비율 90% 이상으로 기준을 올려도 전체 보증보험 중 36.6%(5187건)로 3분의 1을 넘었다. 아울러 깡통주택(부채비율 70% 이상) 1만570건 중 90.9%에 달하는 9,600건이 서울(7,161건)·인천(513건)·경기(1,937건)에 집중돼 있었다.

주택 유형별로 보면, 서민주거지로 꼽히는 다세대주택(49.1%, 8,188건)과 오피스텔(43.9%, 4,635건)이 전체의 93%를 차지했고, 아파트는 2.2%(238건)에 불과했다. 다세대주택과 오피스텔은 상대적으로 매매·경매가 쉽지 않아 채권 회수에도 어려움이 예상된다.

부채비율 100%로 보증보험에 가입한 개인임대사업자는 304명에 달했으며, 765건의 보증보험으로 1074세대를 가입시켰다. 이들 304명이 받은 전체 보증보험은 1,942건이며, 이 중 부채비율 90% 이상은 1879건에 달했다.

깡통주택의 쏠림현상도 심각했다. 부채비율 70% 이상으로 임대보증보험에 가입한 물량 상위 5명이 1,715세대를 보유하고 있고, 1위의 보유물량은 599세대였다. 상태가 매우 심각한 부채비율 100% 가입물량 상위 5명은 303세대를 보유하고 있었고, 1위는 91세대를 보유했다.

강 의원은 “제도를 악용하는 소수의 주택임대사업자들이 깡통주택을 잔뜩 가진 채로 허그 임대보증보험에 가입한 것”이라며, “세입자 보호를 위해 도입한 보증보험 의무가입 제도가 이런 소수의 주택임대사업자들에게 악용당할 여지는 없는지 점검해야 한다”고 밝혔다.

 

더퍼블릭 / 홍찬영 기자 chanyeong8411@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기준 미달 자녀 '부정합격'…LG전자 채용비리 뒤에는 숨겨진 인사청탁 관리리스트2021.09.01
김상훈 의원 "임대차법 시행 1년, 전세 거래량 줄고 이중전세가 심화"2021.09.15
3040 무주택자, 주택매입 여력 부족 심각…“대출완화가 열쇠”2021.09.25
외국인 주택임대 사업자 2400명대...그중 중국인이 37% 차지2021.09.27
지방 부자 자산가들, 서울 주택 마구잡이 사들여...집값 폭등 요인으로 작용2021.09.30
‘집단폭행·재물손괴·업무방해’…SPC 향한 민주노총의 ‘갑질 폭주’, ‘노동자 권익’ 무관한 총파업 예고2021.10.10
[2021 국정감사] SK텔레콤, ‘슈퍼갑질’에 납품업체 폐업 위기…“대기업의 중소기업 갑질 대책 마련해야”2021.10.11
[2021년 국정감사] 노웅래 의원, 대기업 프렌차이즈 “맥도날드, 홈플러스, CU편의점, 베스킨라빈스” 등 주휴수당 ‘편법’ 갑질2021.10.11
[2021 국정감사] 써브웨이, 가맹점 상대 갑질 논란…광고비 강제 징수하고 사용처 미공개2021.10.12
부동산 중개업 개·폐업 모두 감소...거래절벽·수수료 인하 영향2021.10.12
신애련 안다르 대표, 운전기사 갑질논란에…남편과 함께 ‘사임’2021.10.15
“엉덩이·성기 부위 때리고 발로차”… 노래주점 준코 회장, 직원 상대 폭행·임금체불 갑질 의혹2021.10.18
[2021 국정감사] “KOICA, 갑질·폭언 등으로 중징계 받은 직원에 다시 보직 발령해”2021.10.17
[2021 국정감사] 영화제작사 상대 갑질한 KT알파…“문체부 해결 촉구”2021.10.22
[2021년 국정감사] 조승래 의원, “청소년 지원시설, 지역별 편차 심각”2021.10.22
[2021년 국정감사] 코레일, 철도역 시설관리 소홀 ‘심각’…“낡은 역사 개선해야”2021.10.22
‘직장 내 괴롭힘·폭언·갑질’로 얼룩진 국방과학연구소…자주국방 목표 어디로?2021.10.26
[2021년 국정감사] 수자원공사 직원, ‘85억 횡령’ 논란2021.10.23
송석준 “전세임대사업, 집값 폭등으로 지원단가에 맞는 주택 부족해 2명 중 1명은 취소”2021.10.22
[2021 국정감사] 과도한 비용 절감에 중소업체 도산?...한국공항공사, 비상식 공사단가로 공사지연 불가피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코레일·SR 열화상 카메라 무용지물?…“이용객 기만 행위 멈춰야”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한국은행, 최근 5년간 육아기단축제도 사용률 0%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무역보험공사, 국내채권 2.5조 사실상 회수불가능한 F등급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HUG 주택임대보증 가입 주택 75%는 ‘깡통 주택’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소진공, 전통시장 온라인 진출 사업 참여 점포 33% 매출은 7천 원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LH ‘역대 최대 폭’ 쇄신인사, 알고보니 인사 돌려막기?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여주광양항만공사 항만 운영관리 부실…업무 담당자 2명 불과2021.10.26
[2021년 국정감사] 마사회 등 농식품부 산하 공공기관, 여성 간부 비율 극히 저조2021.10.26
허위·과장 광고로 소비자 기만한 바디프랜드...“식약처, 웰니스 제품 기준 마련해야”2021.10.27
SC제일은행, 주택담보대출 전면 중단…시중은행 대출 '셧다운' 조짐2021.10.28
서울·수도권 아파트값 상승폭 둔화...대출 규제로 거래 절벽2021.10.28
수도권 아파트 실거래가, 7개월만에 일제히 하락...서울은 210만원↓2021.10.31
9월 전국 주택 매매거래량 감소...전달 대비 8.3% 감소2021.11.02
“갑질 피해자도 부정 행위”…CJ대한통운, 감사 협조에도 피해 협력사 계약 종료2021.11.03
축협, 지역상품권 3억여 원 폐기 후 직원 대출로 은폐?…차명계좌 논란까지2021.11.24
‘망 사용료 논란’ 넷플릭스, 국내 망 이용 대가 압박에 여론전 나서2021.11.24
홍찬영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