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자연분해 비산먼지 저감제 개발 …ESG 기틀 마련

최얼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7 11:59: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얼 기자] 포스코건설이 건설현장에서 발생하는 비산먼지를 줄일 수 있는 자연분해되는 비산먼지 저감제 개발에 성공했다.

포스코건설은 최근 자연분해되는 친환경 저감제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7일 밝혔다.

친환경비산저감제는 기존 저감제 보다 포집력이 우수하고 먼지 억제 효과가 뛰어나며, 가격도 80%이상 저렴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친환경비산저감제는 3~6개월뒤 자연분해 되는 것이 특징이기 때문에 친환경 저감제로써 큰 각광을 받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최근 건설현장에서 친환경비산저감제를 사용해 비산먼지를 절반으로 줄이는데 성공했다.

이에 친환경비산저감제를 여러 건설현장에서 사용할수있도록, 이용범위를 확장하겠다고 계획을 밝혔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성능 개선에서 더 나아가 환경까지 생각하는 기술을 개발하는 것이 포스코건설의 ESG 핵심철학”이라고 했다.

이어 “각 사회분야의 기관들이 시너지를 이뤄 더 나은 가치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고 마무리 했다.

 

(이미지 제공=포스코 건설)

더퍼블릭 / 최얼 기자 chldjf123@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얼 기자
  • 최얼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산업부 기자 최얼입니다. 어려운 글이라도 쉽게 전달하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