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동수 의원 "독립유공자 하희옥 지사, 대전현충원 안장으로 예우 받는다"

김영덕 / 기사승인 : 2021-03-02 21:49: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김영덕 기자]독립유공자 하희옥 지사의 유해가 대전현충원으로 모셔져 대한민국의 광복을 위해 헌신한 하 지사에게 합당한 예우를 받을 예정이다.

 

하희옥 지사는 도산 안창호 선생의 제자로미주지역에서 대한민국 독립운동자금을 지원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2015년 대통령 표창을 추서받았다그러나 추서 당시 후손을 찾지 못해 표창 전수 및 묘소 확인을 하지 못하고 있던 상황이었다.

 

유동수 의원(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수석부의장인천계양갑)은 제보자를 통해 하희옥 지사의 묘소가 수도권의 한 사립묘지공원에 모셔져 있었지만파묘되어 공원 내 한구석에 사실상 방치되어 있는 상황임을 파악했다유 의원은 이 사실을 2020년 국가보훈처 국정감사에서 강하게 지적했고이를 바탕으로 늦게나마 적극적인 후손 찾기가 진행되어 국내외에 거주 중이신 하희옥 지사의 후손을 찾아 선생의 대전현충원 이장과 대통령 표창 전수가 이뤄질 수 있었다.

 

하희옥 지사의 유해는 3월 3일 이장절차를 거쳐 대전현충원장 주관으로 안장식을 진행독립유공자 제5묘역에서 독립유공자로서의 합당한 예우를 받으며 영면할 예정이다.

 

유 의원은 독립유공자들의 헌신 위에 지금의 대한민국이 있는 만큼우리에게는 지사들의 의로운 희생과 공적에 대한 합당한 존경과 보상으로 응답할 의무가 있다고 지적하며 공적조서가 등록되어 있는 독립유공자 16,685분 중 37.3%인 6,228분의 후손을 아직 찾지 못한 만큼이번 일을 계기로 보다 적극적인 후손 찾기가 이뤄질 수 있는 방안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