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MPASS재단, 코인닐, 블록체인 협력 MOU체결…500억 규모 유동성 공급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1-04-07 15:59: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KOMPASS재단 과 COINNEAL이 블록체인 협력체계를 강화해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KOMPASS재단은 6일 KOMPASS재단 본사에서 ‘블록체인 서비스’의 국내 서비스 정착 및 글로벌화를 위한 협력 프로그램 업무협약(MOU)를 맺었다.

협약식에는 지동호 COINNEAL 한국 마케팅 총괄, 김진혁KOMPASS 재단 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KOMPASS 재단 산하의 서비스인 ‘Komass Market’ 과 ‘모두의 빌딩’에 ‘COINEAL’의 ‘CNV’ 토큰이 수수료로
활용되어 약 500억원 정도의 유동성을 공급할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국내 유저들에게 다소 진입장벽이 있는 해외 거래소인 COINEAL에 Kompass Market 서비스를 지원하여 많은 국내 유저들을 거래 접근성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KOMPASS 재단에서 준비중인 ‘모두의 빌딩’ 서비스는 최근 가장 주목받고 있는 NFT 기술을 활용한 NFT경매 플랫폼으로, 향후 유저가 보유한 NFT 토큰을 실물경제인 부동산 투자에 활용할 수 있도록 구축된 생태계를 지원한다.

이날 협약식에서 COINEAL 측은 “KOMPASS 재단과 협력 MOU를 통해 많은 기술지원 및 KOMPASS 재단과 미래 블록체인 시장을 제패하는데 일익을 담당하겠다“고 밝혔다.

KOMPASS 재단 측은 “모두의빌딩은 단순히 가상화폐 투자를 넘어 가상화폐로 실물경제에 투자하는 상상을 실현시킬 서비스가 될 것이다”라며 “양사의 업무 협력은 서비스의 안정적인 유동성 공급과 유저의 투자저변 확대 측면에서 서로 시너지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모두의 빌딩’서비스는 4월 10일 사전가입을 시작으로 4월 21일 서비스를 정식 론칭 한다.

 

더퍼블릭 / 최태우 기자 therapy4869@daum.net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태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