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스마트+인테리어‘산업 공략 나선다…“스마트홈 생태계 조성 앞장설 것”

배소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2 15:16: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KT는 스마트+인테리어 B2B 전략 세미나를 개최하고 스마트 인테리어 및 스마트 공간 리모델링의 트렌드와 미래를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 회원사들과 공유했다고 22일 밝혔다.

스마트+인테리어 B2B 전략 세미나는 한국스마트홈산업협회 소속의 스마트+인테리어 포럼에서 주관한 것으로 KT는 스마트+인테리어 포럼의 부의장사 이기도 하다.

코로나19 등으로 집의 역할과 개념은 경제·문화·교육 활동의 중심지로 확대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이러한 트렌드가 반영된 ‘편리해진 집콕 생활’을 위한 주거시장의 특성을 도출하고 언택트·위드코로나 시대의 신시장을 준비하기 위해 열렸다.

해당 자리에는 국내 스마트홈·리모델링 시장을 대표하는 삼성전자, LH 한국토지주택공사, 한샘, 그랩, 씨지라이팅 등 관련 기업 및 단체들이 함께 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9월 오픈한 KT 송파빌딩과 소피텔 엠베서더 호텔에서 열렸고 간담회, 주제 발표, 전시 등으로 이뤄졌다.

회원사들은 KT의 AI·DX 플랫폼과 서비스인 ▲ 방역로봇·바리스타로봇·서빙로봇 등을 볼 수 있는 로봇카페 ▲ 산소공급·실내공기측정기 등 환경DX플랫폼 ▲ 업무집중도 및 편의성 제고를 위한 DIGICO Workplace와 블록체인 DID모바일 사원증 등을 체험했다.

또한 소피텔 엠베서더 호텔 공식 투어 프로그램에 참여해 소피텔에 적용된 KT AI 호텔 서비스 등을 경험했고, 다양한 기업들과 스마트홈·인테리어 구축 사례를 공유하면서 사업 협력의 발판을 마련했다.

특히 이날 KT는 AI·DX Space 사업의 미래전략으로 기축 아파트를 대상으로한 ‘AI 리프트’ 서비스와 ‘AI 호텔’, ‘AI 케어’ 사업 및 환기 및 실내 공기질 관리를 위한 ‘환경DX솔루션’ 등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산업 환경의 변화에 맞춰 AI 기반의 공간특화 서비스인 ‘SDaaS’도 선보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해당 행사에서는 KT 외에도 포럼의 의장사인 삼성전자의 발표가 진행됐고, 가전·가구·건설·건축·설계 등 다양한 분야의 회원사들도 사례를 공유했다.

이를 통해 스마트+인테리어 포럼은 스마트홈·인테리어 산업의 생태계 구축이 더욱 활발해 질 것으로 기대된다.

KT AI·DX 융합사업부문장 송재호 부사장은 “스마트+인테리어 B2B 전략 세미나는 KT의 선도적인 플랫폼을 소개하고 스마트홈 정보를 교류한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KT는 앞으로도 자체 보유 기술 및 여러 기업과의 협력으로 스마트하고 편리한 AI·DX Space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KT]

더퍼블릭 / 배소현 기자 kei.05219@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배소현 기자
  • 배소현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배소현 기자입니다. 객관적이고 정확한 정보 전달로 따뜻한 세상을 위해 앞장서겠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