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지포인트 논란 국민청원까지… "금융당국 감독 없었냐"

박소연 기자 / 기사승인 : 2021-08-13 11:47:1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결제 플랫폼 ‘머지포인트’가 당분간 서비스를 축소한다고 밝힌 가운데 청와대 국민청원이 올라왔다.

 

지난 1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머지포인트 사기'라는 제목의 청원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머지포인트 사태에 대해 해결을 촉구하고자 글을 쓴다"고 밝혔다.

이어 "갑자기 정책을바꾸거나 이슈가있을때는 사전에 해당 소비자에게공지하고 안내하도록되어있으나 이렇게 날치기식으로 당일날 저녁에 갑자기 사용이 안되는 것을 공지"했다며 "소비자의 과실이아니라 업체의 과실로 소비자가 사용 못하게 된 부분인데 환불도 구매금액에 90%만, 또한 환불도 기약이없다고 한다"고 피해 사실을 알렸다.

 

나아가 "이 업체는 2~3년간 사업을운영해왔는데 금융당국에서 한번도 감독을 안 한것인지 이제와서 전자금융사업자가 없다는 것이 현시점에 갑작스럽게 아무런 조치없이모든 피해를 소비자와 가맹점주들이 떠안아야 하는지 모르겠다"고 꼬집었다.
 

앞서 머지포인트 운영사 머지플러스는 전날 저녁 공지를 통해 “머지플러스 서비스가 선불전자지급 수단으로 볼 수 있다는 관련 당국 가이드를 수용해 이날부터 적법한 서비스형태인 ‘음식점업’ 분류만 일원화해 당분간 축소 운영된다”며 “음식점업을 제외한 편의점, 마트 등 타 업종 브랜드를 함께 제공한 콘사는 법률 검토가 나올 때까지 당분간 서비스가 중단된다”고 밝혔다.

 

할인혜택 때문에 많게는 수백만원어치 포인트를 결제한 이용자들이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파장은 더욱 커지고 있다. 편의점이나 마트 등에서 현금처럼 활용하기 위해 충전한 이용자 비중이 높기 때문인 것. 

 

현재 소비자들은 머지플러스 본사를 방문해 항의하는 등 강력하게 대응하고 있다.

 

[사진제공 =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syeon0213@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홍남기, 전국민 지원금 반대...“상위 20%계층 소득감소 없어, 신중해야”2021.07.14
중기부, 4차재난지원금 '소상공인 희망회복자금' 내달 셋째 주 지급 예정2021.07.15
하나멤버스, 머지플러스와 제휴...“생활편의 금융혜택 제공할 것”2021.07.19
금감원 정정신고서 요구, 사실상 공모가 개입?...상장일정 미루기도2021.07.22
금감원 대신증권 라임펀드 배상안에 피해자들 "불완전판매 인정 못 한다"2021.08.02
KB국민은행, 은퇴자산관리 온라인 세미나 개최2021.08.10
KB국민은행, NGO 굿네이버스와 소상공인 지원사업 실시2021.08.10
KB국민은행, AI 기반 금융사기 차세대 예방 시스템 완성2021.08.11
삼성전자, 사내식당 경쟁 입찰 시작...사내식당 소재한 지역 업체 가점 부여2021.08.11
홍남기 "코로나 4차 파급 영향 불가피·대출상환 유예 다음달 발표"2021.08.12
하나금투, SK하이닉스 목표가 하향…"유의미한 반등 힘들 것"2021.08.12
정은보 신임 금융감독원장, 금감원 임원 전원 사표 제출 ‘요구’2021.08.12
삼성전자, '2021 대한민국 올해의 녹색상품'에서 ‘녹색마스터피스상’ 수상...11년 이상 ‘녹색상품’ 선정2021.08.12
삼성전자·SK하이닉스 급락에 코스피 3200선…반도체 업황 먹구름2021.08.12
KB국민은행 '대한이 살았다' 캠페인…독립후손자에 5천만원 기부2021.08.12
소상공인 희망회복자금 17일부터 지급…유형과 신청 방법은? (종합)2021.08.13
머지포인트 논란 국민청원까지… "금융당국 감독 없었냐"2021.08.13
금감원, 보이스피싱 '소비자경보' 발령…"사기피해 3시간 동안 71건"2021.08.15
"이제와서 실태조사?" 머지포인트 사태 당국 책임론 대두…거래회사 입장은?2021.08.18
서울경찰청, '머지플러스 사태' 수사 나선다2021.08.18
경찰, 머지포인트 내사 착수...머지머니 환불될까2021.08.19
머지포인트 사태 계기로 소비자보호 전금법 개정안 논의 ‘가속도’2021.08.23
'머지포인트 사태' 아직도 불안하다‥신유형 상품권 소비자 상담 폭주2021.09.24
머지포인트 사태 대규모 법정 공방 간다…피해자 148명 임원진 고소2021.09.28
[2021년 국정감사] 오픈마켓 A사, '머지포인트' 1000억 팔고 환불금액은 0원2021.09.30
한국소비자원 9월 머지포인트 상담 7000여 건...유통 질서 혼란 야기2021.10.15
박소연 기자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