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나경원 “국민은 文 보유국 자랑스러워하지 않아”

김영일 기자 / 기사승인 : 2021-01-25 09:41: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보궐선거 예비후보 페이스북

 

[더퍼블릭 = 김영일 기자] 오는 26일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 선언을 할 예정인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 벌써 대통령님과 국문회의에서 정책을 논하던 그 시간이 그립다’며 친문에 구애를 보낸 것과 관련해, 나경원 국민의힘 서울시장 선거 예비후보는 “국민은 더는 문재인 보유국을 자랑스러워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나경원 예비후보는 지난 24일자 페이스북에서 “무능한 국정운영, 짝사랑과 다를 바 없는 실패한 대북정책, 부동산 가격 급등과 서민의 주택난을 보고도 어떻게 아직도 문재인 보유국을 말할 수 있단 말인가”라며 이와 같이 밝혔다.

나 예비후보는 “정권에 불리한 수사를 틀어막고 검찰총장까지 내쫓으려 했던 정권”이라며 “야당의 비판은 이제 듣는 척조차도 하지 않는다”고 비판했다.

나 예비후보는 이어 “저들이 자랑스러워서 하는 문재인 보유국이라는 것은 민주주의의 기본 가치가 위협받는 위헌한 대한민국이며 점점 퇴보하는 침체된 대한민국인 것”이라며 “박영선 전 장관님께서 그립다는 그 국무회의가 나라를 이 지경으로 끌고 왔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문재인 대통령 생일을 축하해드리고 싶은 그 마음은 잘 알겠다. 하지만 국민이 찬양까지 듣고 싶은 것은 아니다”라며 “문심(文心)이 아닌 민심(民心)을 따르시라”고 덧붙였다.

박영선 전 장관은 전날(24일) 페북에 “오늘 문 대통령님 생신. 많이많이 축하드린다”면서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 벌써 대통령님과 국무회의에서 정책을 논하던 그 시간이 그립다”고 했다.

 

더퍼블릭 / 김영일 기자 kill0127@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영일 기자
  • 김영일 / 정치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인생은 운칠기삼! 진인사 대천명!
    성공이란 열정을 잃지 않고 실패를 거듭할 수 있는 능력!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