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

Search: 130건

thumbimg

삼성생명, 즉시연금 소송 또 패소 “4000억원 규모의 미지급금 지급하나”
신한나 기자 2022.01.20
[더퍼블릭 = 신한나 기자] 4000억원 가량의 보험금 지급 여부가 달린 삼성생명 즉시연금 미지급금 반환청구 공동소송에서 삼성생명이 패소했다. 앞서 삼성생명은 법원의 판결에 따라 과소지급분을 전액 지급하겠다 밝힌 바 있어 귀추가 주목 ...

thumbimg

금리인상은 보험사에 ‘호재’...시장·기준금리 모두 오르는데 보험료는?
이현정 기자 2022.01.20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본격적인 금리 인상기에 들어서면서 보험사들의 투자수익률이 상승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일부 보험사들이 예정이율을 높이고 보험료를 인하했다. 이러한 움직임이 다른 보험사들로 이어질지에 주목된다. 20일 보험업 ...

thumbimg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하라는데...전환할 상품이 없다?
이현정 기자 2022.01.20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지난해 실손의료보험의 판매를 중단했던 보험사 중 상당수가 전환 가능한 실손상품을 내놓지 않는 것으로 드러났다. 20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실손보험 신규 판매를 중단한 보험사는 14곳에 이른다. 이 가운데 ...

thumbimg

실손보험 정책협의체 첫 회의...“‘가짜 백내장’ 등 과잉진료 거를 것”
이현정 기자 2022.01.19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보험업계가 실손의료보험의 구조적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정책협의체를 구성하고 19일 첫 회의를 개최한다. 생명·손해보험협회와 보험개발원, 보험연구원 등이 참여하는 ‘지속가능한 실손보험을 위한 정책협의체’는 이날 ...

thumbimg

금융당국, '4세대 실손 전환 실적' 보험사 경영실태평가에 반영
박소연 기자 2022.01.19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금융당국이 보험사의 '4세대 실손' 전환 실적을 경영실태평가에 반영한다.19일 금융위원회는 기획재정부, 금융감독원, 보험연구원, 보험협회 등과 함께 ‘지속가능한 실손보험을 위한 정책협의체’ 발족 회의를 개 ...

thumbimg

생명보험 전속설계사 연 평균 소득 4875만 원...10명 중 1명은 1억↑
박소연 기자 2022.01.17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생명보험사 전속설계사의 연 평균 소득이 4875만 원인 것으로 조사됐다.17일 생명보험협회는 전속설계사 채널을 운영 중인 13개 생명보험사의 전속설계사 2,200명을 대상으로 ‘직업인식 및 만족도 조사’를 ...

thumbimg

'실손보험 적자'라 올리고, '흑자 난' 자동차보험료 오를까내릴까...금융당국 검토 착수
이현정 기자 2022.01.15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올해 자동차보험료 인상 여부를 두고 손해보험업계와 소비자, 금융당국이 줄다리기를 하고 있다. 실손의료보험의 14%대 인상이 결정된 만큼 소비자들은 자동차보험료는 내려야 한다는 입장인 반면 손보업계는 오랫동안 ...

thumbimg

금융당국, 실손보험 가입자 정밀 파악...“실손보험 중복가입·보험금 누수 막는다”
신한나 기자 2022.01.14
[더퍼블릭 = 신한나 기자] 금융감독당국이 적자에 시달리는 실손의료보험의 중복 가입과 보험금 누수를 막기 위해 가입자 파악에 나선다.1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이 최근 한국신용정보원으로부터 실손보험 가입자 현황 자료 입수를 위한 ...

thumbimg

손보사들, 4세대 실손 전환 유도...설계사·GA에 고강도 시책 제시
이현정 기자 2022.01.13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KB손해보험이 기존 실손의료보험(실손보험)의 4세대 실손보험 전환을 위해 설계사들에게 고강도 판매 시책을 내걸 예정이다. 손해율이 높은 1~3세대 실손보험을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시키기 위함인데 현대해상과 ...

thumbimg

보험사 재무건전성 악화에 RBC 비율 소폭 하락..."MG손보가 최하위 "
박소연 기자 2022.01.13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지난해 3분기 보험회사의 지급여력(RBC)비율이 전분기보다 소폭 감소한 가운데, MG손해보험(이하 MG손보)이 100.9%로 가장 낮았다.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작년 9월말 기준 보험회사의 RBC비율은 254 ...

thumbimg

DB손해보험, 지주사에 770억원 규모 상표권 사용료 계약...금감원, "소명 요구"
박소연 기자 2022.01.11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DB손해보험이 지주사에 상표권 사용료를 3년간 770억원 지급하기로 약정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논란을 빚었다.금융감독당국이 사측에 치우친 사용료 산정방식을 개선하라고 권고했지만 개선하지 않았고, 이에 사 ...

thumbimg

고령화 덕에 ‘질병보험·간병보험’ 수요↑...3040 보험 가입률 감소, 왜?
신한나 기자 2022.01.11
[더퍼블릭 = 신한나 기자] 지난 10년간 30~40대의 보험 가입자수가 지속 감소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비혼·저출산 등으로 인해 보험가입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 것이다. 반면 고령화가 지속되면서 60대 이상 고령층의 보험가입은 지속 ...

thumbimg

6월까지 4세대 실손의료보험으로 전환하면 1년 동안 50% 할인...신청 방법은?
박소연 기자 2022.01.10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기존 1~3세대 실손보험 가입자가 4세대 실손보험으로 전환하면 해당 계약에 대해 1년간 보험료를 50%를 할인해 준다.손해보험협회와 생명보험협회는 4세대 실손보험으로 계약을 전환하는 1~3세대 실손 가입자 ...

thumbimg

실손보험 ‘누적 적자’로 두 자릿수 인상‥‘흑자’ 자동차보험 ‘할인되나
김미희 기자 2022.01.10
[더퍼블릭=김미희 기자]손해보험업계가 지난해 실손의료보험(실손보험)의 누적 손해율에 따라 보험료를 인상하기로 한 가운데 자동차보험의 인하 및 인상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해 실손보험의 위험손해율이 130%가 넘고 손실액이 2조6 ...

thumbimg

올해 직장인 본인부담 건보료 상한액 월 13만 원↑...월급 1억 넘으면 매달 365만 원
박소연 기자 2022.01.10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올해 건강보험료(이하 건보료) 상한선은 약 365만 원으로 13만 원 규모의 오름세를 보였다. 다만 다만 한 달에 365만원을 내는 경우는 드물 것으로 보인다. 10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올해 1~12월까 ...

thumbimg

보험업계 “車보험료 인하여력 없어”...당국 “흑자·코로나 감안 합리적 결정해야”
이현정 기자 2022.01.06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실손의료보험료의 인상이 결정되면서 자동차보험료 인상 여부에 대해서도 관심이 몰리고 있다. 금융당국은 지난해 자동차보험에서 흑자가 예상되는 만큼 인하를 제시하는 분위기나 손해보험업계는 코로나19에 의한 일시적인 ...

thumbimg

삼성생명‧삼성화재‧삼성카드 새해 화두는‥빅테크와의 경쟁 ‘본격화’
김미희 기자 2022.01.05
[더퍼블릭=김미희 기자]지난해부터 금융권은 네이버, 카카오 등 ‘빅테크’ 업체와의 경쟁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에는 금융권의 ‘안방’을 두드리던 것에서 나아가 빅테크 업체들의 금융시장 진출이 본격화됨에 따라 금융권에 긴장감이 감돌고 있 ...

thumbimg

코로나 덕에 ‘반짝’ 흑자 기록한 자동차보험료...올해 인상 여부는?
이현정 기자 2022.01.05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자동차보험료 인상 여부가 2월 중 확정될 전망이다. 일단 손해보험업계는 자동차보험이 인하될 가능성은 적다는 입장이며 금융당국은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진다. 5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위원회와 손해보험사들은 자동 ...

thumbimg

내년 실손보험료 평균 14.2%↑...4세대 전환 계약자에 '할인 혜택' 제공
박소연 기자 2022.01.02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보험업계가 내년 1~3세대 실손의료보험의 전체 인상률 평균은 약 14.2% 수준이라고 밝혔다.최근 보험업계는 실손의료보험 보험료 정상화를 위하여 금융당국과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해왔다. 31일 생명보험협 ...

thumbimg

보험사기 적발금액 8986억원인데...개정안 통과는 언제쯤?
이현정 기자 2022.01.01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보험 사기 적발 금액은 지난 3년 간 매해 늘어 지난해 8986억원에 달했으나 이를 방지할 법안 발의는 여전히 통과되지 못하고 있다. 여러 차례 법안이 발의 됐음에도 보험업계와 의료계의 좁혀지지 않는 입장 차 ...

기획 특집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POLITICS

+

SOCIETY

+

ECONOMIC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