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Search: 919건

thumbimg

KB證, 금 선물 ETN 2종 ‘신규’ 상장
김미희 기자 2021.08.04
[더퍼블릭=김미희 기자]KB증권(사장 박정림, 김성현)은 5일 코멕스(COMEX)에 상장돼 있는 금 선물에 투자하는 ‘KB 레버리지 금 선물 ETN(H)’ 및 ‘KB 인버스 2X 금 선물 ETN(H)’을 신규 상장한다.금은 대표적인 ...

thumbimg

삼성證, 만기 1년 미만 채권 ‘온라인 거래 시스템’ 오픈
김미희 기자 2021.08.04
[더퍼블릭=김미희 기자]삼성증권은 지난 7월 30일부터 만기 1년 미만의 단기사채를 온라인에서 매매할 수 있는 시스템을 오픈했다.단기사채는 주로 기업이 만기 1년 미만의 단기자금을 실물이 아닌 전자방식으로 발행해 유통하는 채권 상품으 ...

thumbimg

카카오게임즈 2분기 영업익 감소…'오딘'이 하반기 견인할까 (종합)
박소연 기자 2021.08.04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카카오게임즈의 ‘오딘’이 하반기를 견인할 것으로 보인다.4일 카카오게임즈는 2분기 실적이 전년 동기 대비 22% 상승했음을 알렸다. 2분기 매출액은 1295억원, 영업이익 81억원이다. 영업이익은 49.5 ...

thumbimg

박철완 전 금호석화 상무, 세 누나에 주식 930억 원 증여
박소연 기자 2021.08.04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금호석유화학(이하 금호석화) 박철완 전 상무가 보유하고 있던 지분 930억원을 세 누나들에 증여한 것으로 전해진다.4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박 전 상무는보유 중이던 금호석화 지분 총 45만7 ...

thumbimg

증권가, 더블유게임즈 저평가 '스핀엑스' 인수로 입증…"하반기 아웃퍼폼 기대"
박소연 기자 2021.08.04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더블유게임즈가 시장 기대치를 충족하는 2분기 실적을 낸 가운데 증권가의 벨류에이션 평가 또한 긍정적이다.김학준 키움증권 연구원은 4일 더블유게임즈가 하반기 신작을 통한 성장성을 보여주면 높은 밸류 적용이 ...

thumbimg

중복청약 막차에도 크래프톤 청약 흥행 ‘참패’...공모가 '독' 됐나
김미희 기자 2021.08.04
[더퍼블릭=김미희 기자]하반기 IPO '대어‘로 꼽히던 크래프톤의 청약증거금이 5조 몰리면서 사실상 ’참패‘ 했다는 분석이다. 3일 대표 주관사 미래에셋증권에 따르면 크래프톤 청약 마감 결과 증권사 3곳에 들어온 청약 증거금은 총 5 ...

thumbimg

'12만닉스' 귀환… SK하이닉스 "메모리 고점 논쟁은 잠시? 3분기 성장 전망"
박소연 기자 2021.08.04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지난 3일 SK하이닉스 주가가 3일 큰 폭으로 동반 상승했다.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3일 종가 기준 SK하이닉스도 전일 대비 3.45% 오른 12만원에 장을 마감했다.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636억원, ...

thumbimg

'8만전자' 귀환한 삼성전자에 증권가는 "상승 사이클 긍정 전망"
박소연 기자 2021.08.03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삼성전자가 12거래일 만에 8만원대를 회복했다.3일 코스피 시장에서 삼성전자는 7만9400원에 거래를 시작해 장중 8만원 선을 회복했다.삼성전자가 장중 8만원대를 기록한 것은 12거래일 만이다. 지난달 1 ...

thumbimg

IPO 청약일 따라 신용대출·요구불예금 수십조원 움직인다
이현정 기자 2021.08.03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대형 공모주 청약에 맞춰 5대 은행의 신용대출과 요구불예금이 수십조원씩 움직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7월 카카오뱅크의 청약일 전후로 이틀에 걸쳐 5대 은행 신용대출 규모는 5조원 이상 급증했다가 청약이 마 ...

thumbimg

IBK證, 기업銀 스마트뱅킹에 주식매매서비스 ‘오픈’
김미희 기자 2021.08.03
[더퍼블릭=김미희 기자]IBK투자증권은 간편한 주식매매서비스를 IBK기업은행 모바일 플랫폼인 ‘i-ONE Bank’에 오픈한다고 3일 밝혔다. 주식매매서비스는 IBK기업은행 i-ONE Bank 앱에서 비대면으로 IBK투자증권 주식계좌 ...

thumbimg

공모가 너무 높았나‥크래프톤 청약 첫날부터 ‘부진’
김미희 기자 2021.08.03
[더퍼블릭=김미희 기자]하반기 IPO 시장의 ‘대어’ 중 하나로 꼽혔던 크래프톤의 첫날 청약 결과가 부진한 것으로 나타나 공모가가 너무 높았던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크래프톤 공모 청약 첫날인 2일 모인 증거금이 1조800 ...

thumbimg

'카카오뱅크' 상장, 증권가 다시 부정적 반응…"추세적 상승 어렵다"
박소연 기자 2021.08.03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카카오뱅크가 오는 6일 상장하는 가운데 증권업계에서는 불안감을 내비치고 있다.3일 IBK투자증권은 카카오뱅크가 은행으로서의 성장성과 상장 후 주가의 추세적 상승을 기대하기 어렵다고 분석했다. 김은갑 IBK ...

thumbimg

셀트리온 3형제 주가 상승 "2년 연속 브라질 시장 바이오시밀러 수주 성공"
박소연 기자 2021.08.02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이른바 '셀트리온 3형제'의 주가가 동반 상승 마감했다. 셀트리온의 바이오시밀러 주력상품이 브라질 시장서 입찰 수주에 성공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2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셀트리온은 전 거래일 대비 ...

thumbimg

카카오뱅크, 크래프톤, LG에너지솔루션‥하반기 IPO 대어 공모주 일정은?
김미희 기자 2021.08.02
[더퍼블릭=김미희 기자]올해 하반기 IPO 시장의 주자들이 속속 일정을 확정하고 있다. 현재 청약을 진행중인 크래포튼은 오는 3일 오후 4시까지 공무 청약을 받는다. 유가증권 상장일은 오는 10일이다.크래프톤의 공모가는 49만8000 ...

thumbimg

금감원 대신증권 라임펀드 배상안에 피해자들 "불완전판매 인정 못 한다"
박소연 기자 2021.08.02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대신증권 라임펀드 배상안과 관련해 피해자 단체가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지난달 29일 금융감독원 분쟁조정위원회(이하 분조위)는 대신증권의 라임 국내펀드(이하 라임펀드) 불완전판매 등에 따른 손해배상책임에 대 ...

thumbimg

외국인 투자자 국내주식 지분율 18%대로 떨어졌다...코로나직전 보다 20% 하락
이현정 기자 2021.08.02
[더퍼블릭=이현정 기자] 최근 3개월 연속 매도세를 이어가는 외국인의 국내 주식시장에서의 지분율이 18.60%까지 떨어졌다. 이는 외국인 보유 시총이 가장 높았던 코로나19 직전인 지난해 2월 24일(39.30)보다 20% 이상 하락 ...

thumbimg

유명 주식유튜버 시세조종 13억 챙겨…증선위, 불공정거래 검찰고발 (종합)
박소연 기자 2021.08.02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금융당국이 자본시장 불공정거래를 적발하고 개인과 법인에 대해 검찰 고발 및 통보 조치를 내렸다.지난 1일 금융당국은 증권선물위원회(이하 증선위)가 2분기 중 총 25건의 불공정거래 사건에 대해 개인 72명 ...

thumbimg

호텔신라, 2분기 선방에 투자업계 '긍정' 전망…"방향성은 결국 글로벌 리오프닝"
박소연 기자 2021.08.02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호텔신라가 올 2분기 흑자전환에 성공하면서 증권가는 목표주가를 상향하는 등 3분기 실적을 긍정적으로 내다봤다.지난 30일 호텔신라는 2분기 영업이익이 464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흑자전환에 성공했 ...

thumbimg

삼성전자 '2분기 사상 최대 매출'에 증권가는 비관적 전망, 이유는?
박소연 기자 2021.08.01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삼성전자가 전망치를 상회하는 2분기 실적을 발표한 가운데, 증권가는 목표주가를 하향 설정하거나 유지하는 태도를 보였다. 특히 반도체 업황 둔화에 대한 우려가 눈에 띈다.지난 29일 삼성전자는 2분기 연결 ...

thumbimg

MSCI 편입 기대 종목 에코프로비엠?… 카카오게임즈·크래프톤 조기 편입 가능성↑
박소연 기자 2021.08.01
[더퍼블릭 = 박소연 기자]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지수 변경이 내달 이루어지는 가운데 신규 편입이 예상되는 종목들에 관심이 쏠린다.3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내달 12일 MSCI는 정기 변경 결과를 발표한다. 이 가운 ...

기획 특집

주요기사

+

PHOTO NEWS

많이 본 기사

POLITICS

+

SOCIETY

+

ECONOMIC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