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의혹 핵심’ 남욱, '이재명 모른다고 하더니' 녹취에서는 “이재명 재선돼야 사업 개발 빨라”

김영일 기자 / 기사승인 : 2021-10-17 09:54: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더퍼블릭=김영일 기자]대장동 개발사업 로비·특혜 의혹의 핵심 인물 중 하나인 남욱 변호사가 “이재명이 시장이 재선돼야 사업 진행 추진이 빨라진다”고 언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5일 김은혜 국민의힘 의원이 공개한 녹음파일에는 남 변호사가 2014년 4월 30일 대장동 도시개발추진위원회 사무실에서 주민들과 만나 얘기를 나눈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 자리에서 남 변호사는 “제가 봤을 때는 이재명 시장이 (재선이) 되면 아주 급속도로 (대장동) 사업 진행 추진은 빨라질 것 같고, 다른 분이 되면 조금의 시간은 걸릴 수 있어요. 다시 협의하는 과정에 있어서…”라고 말했다.

 

또 “제가 듣기로는 다음 사장, 다시 재선되면 공사 사장 이야기가 있다고 저는 그렇게 들었다”며 “요새 민감한 시기라 저희는 안 만나거든요”라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아니 명분도 좋잖아요. 이관된 상태에서. 지금 완전히 이관이 됐단 말이에요. 공사가 전권을 행사할 수 있어요"라며 "이관된 상태에서 시장이 되고, 이재명 시장이 (재선)되고 유동규 본부장이 사장이 되면…"이라고 말했다.

즉, 이재명 시장이 재선이 되고 유동균 본부장이 사장이 되면 대장동 개발이 속도를 낼 수 있다는 얘기다.

당시는 황무성 성남도시개발공사 초대 사장의 잔여 임기가 2년 가까이 남아있던 시기였다.

그러나 남 변호사가 주민들에게 유 본부장을  후임 사장으로 거론한 점을 봤을 때, 대장동 사업 추진을 위해 이재명 당시 시장의 선거운동까지 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그로부터 한달 여 뒤 이 지사는 재선에 성공했고, 황무성 사장은 임기 3년을 채우지 못하고 2015년 3월 급작스레 사직했다.

유 전 본부장은 대장동 개발이 본격화된 2015년 3월부터 7월까지 성남도시개발공사 사장 직무대행을 했다.

김은혜 의원은 녹음 파일을 공개한 후 "대장동 핵심 인물인 남 변호사가 이재명 시장 시절 유동규 전 본부장의 인사까지 미리 가늠해 알 정도라면 그 경제 공동체 범위가 어디까지였는지 특검에서 반드시 밝혀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변 검찰은 조만간 남 변호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천화동인 1호 실소유주 의혹, 초과이익환수 조항 삭제 과정, 정관계 로비 의혹 등을 추궁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더퍼블릭 / 김영일 기자 kill0127@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김만배-정영학 녹취록 보니 “성남시의장 30억‧의원 20억‧실탄 350억”‥시의회 향하나2021.10.08
유원홀딩스 설립 목적?…정영학 이어 정민용까지 ‘유동규-김만배 700억원 약정’ 실토2021.10.11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檢 소환조사‥성남시 조사 가능성은?2021.10.12
녹취파일에 담긴 김만배의 ‘그분’은 누구?…윤석열 “이재명”2021.10.12
대장동 아파트‥‧정영학 여동생‧화천대유 이한성 공동대표 분양 밝혀져2021.10.13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씨 ‘구속영장’ 청구‥성남시 1100억원대 손해‧50억 ‘뇌물’ 혐의2021.10.13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 “고위직 법조인 거액 비용 분담으로 다툼 시작”2021.10.14
‘대장동 의혹 핵심’ 남욱, '이재명 모른다고 하더니' 녹취에서는 “이재명 재선돼야 사업 개발 빨라”2021.10.17
“이재명, 대장동 개발 공문서 10차례 이상 서명…사업 진두 지휘"2021.10.17
'카르텔 형 부패?' 대장동 개발 사업... ‘광주대동고 출신’ 정영학-김오수-김한모 등 다수 포진2021.10.17
천화동인 4호 소유주 남욱 변호사 귀국‥350억 로비설‧50억 클럽 등 ‘수사’ 가닥2021.10.18
“제2 대장동 막아라”…민관합동 도시개발도 ‘분양가상한제’ 적용 추진 논의2021.10.18
대장동 특검 촉구에 나선 청년들…권성동 “이재명이 가야 할 곳, 유동규 옆자리”2021.10.18
남욱 변호사 귀국,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의혹 ‘스모킹건’ 되나2021.10.18
최춘식“이재명 직접지시문건 입수, 대장동 개발구역 지정 전 성남도공 사업추진 위탁 및 구역조속지정 지시”2021.10.18
[2021년 국정감사]최춘식 의원 “이재명, 대장동 개발 용역보고서 '모른다' 부인”2021.10.19
체포시한 5시간 앞두고 남욱 풀어준 檢, ‘부실수사’ 도마 오르나2021.10.20
이재명 대장동 의혹에 “답 못한다” 말 바꾸기…당당했던 모습은 어디로?2021.10.20
최춘식“대장동 성남-도개공 최초 협약서상 SPC없었다가 이재명 지시 후 생겨”2021.10.20
오산 운암뜰도 개발사업 특혜 의혹‥“제척된 부지 가운데 남욱 장인땅 포함”2021.10.21
이재명, 측근 아니라던 유동규와 ‘대장동 설계’ 직전 9박 10일 해외출장 왜?2021.10.23
‘여유만만’ 취재진에 농담까지…엇갈리는 ‘대장동 유동규-김만배-남욱-정영학’의 태도2021.10.24
김영일 기자
  • 김영일 / 정치팀 기자 이메일 다른기사보기
  • 인생은 운칠기삼! 진인사 대천명!
    성공이란 열정을 잃지 않고 실패를 거듭할 수 있는 능력!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