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 기업 67%에 달해

임준 기자 / 기사승인 : 2022-01-13 11:43:3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기업별 신입사원 채용계획

 

[더퍼블릭 = 임준 기자]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이 있는 기업이 67%인 것으로 조사됐다..

잡코리아가 국내기업 567개사의 채용담당자를 대상으로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올해 대졸 신입사원 채용 계획을 확정한 기업은 67.7%로 나타났다고 13일 밝혔다.

이 외에 16.4%는 ‘채용 계획이 없다’고 답했고, 15.9%는 ‘채용 계획을 정하지 못했다(미정)’고 답했다.

기업 규모 별로는 대기업 중 무려 91.9%가 ‘올해 대졸 신입사원을 채용할 것’이라 답해 중견기업(80.5%)이나 중소기업(63.0%) 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계획하고 있는 신입사원 채용 시기는 ‘1월(32.0%)’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3월(20.8%)’ ▲‘2월(17.7%)’ ▲‘4월(13.0%)’ 순으로 조사돼 월별 모집 비율은 크게 차이 나지 않았다.

또 기업 절반은 대졸 신입사원 모집을 ‘수시채용(50.0%)’으로 진행할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고, 다음으로 ‘공개채용(27.3%)’, ‘상시채용(22.7%)’ 순이었다.

한편, 기업 10곳 중 6곳은 신입사원 채용 시 우대하는 요인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전체 응답 기업 채용 담당자 중 65.3%가 우대 요인이 있다고 답했다.

신입사원 채용 선발 때 평가 기준으로는 ‘지원 분야에서 일해본 경험(53.8%)’이 가장 많았고, ▲‘지원 분야 전문지식과 자격증 보유(38.6%)’ ▲‘책임감과 성실함이 느껴지는 태도(36.8%)’ ▲‘자기 발전에 대한 높은 관심과 의지(20.3%)’ 등의 순이었다.

 

[사진제공=연합뉴스]

 

더퍼블릭 / 임준 기자 uldaga@thepublic.kr 

[저작권자ⓒ 더퍼블릭.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기준 미달 자녀 '부정합격'…LG전자 채용비리 뒤에는 숨겨진 인사청탁 관리리스트2021.09.01
‘집단폭행·재물손괴·업무방해’…SPC 향한 민주노총의 ‘갑질 폭주’, ‘노동자 권익’ 무관한 총파업 예고2021.10.10
[2021 국정감사] SK텔레콤, ‘슈퍼갑질’에 납품업체 폐업 위기…“대기업의 중소기업 갑질 대책 마련해야”2021.10.11
[2021년 국정감사] 노웅래 의원, 대기업 프렌차이즈 “맥도날드, 홈플러스, CU편의점, 베스킨라빈스” 등 주휴수당 ‘편법’ 갑질2021.10.11
[2021 국정감사] 써브웨이, 가맹점 상대 갑질 논란…광고비 강제 징수하고 사용처 미공개2021.10.12
신애련 안다르 대표, 운전기사 갑질논란에…남편과 함께 ‘사임’2021.10.15
“엉덩이·성기 부위 때리고 발로차”… 노래주점 준코 회장, 직원 상대 폭행·임금체불 갑질 의혹2021.10.18
[2021 국정감사] “KOICA, 갑질·폭언 등으로 중징계 받은 직원에 다시 보직 발령해”2021.10.17
[2021 국정감사] 영화제작사 상대 갑질한 KT알파…“문체부 해결 촉구”2021.10.22
‘직장 내 괴롭힘·폭언·갑질’로 얼룩진 국방과학연구소…자주국방 목표 어디로?2021.10.26
[2021년 국정감사] 코레일·SR 열화상 카메라 무용지물?…“이용객 기만 행위 멈춰야”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한국은행, 최근 5년간 육아기단축제도 사용률 0%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무역보험공사, 국내채권 2.5조 사실상 회수불가능한 F등급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HUG 주택임대보증 가입 주택 75%는 ‘깡통 주택’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소진공, 전통시장 온라인 진출 사업 참여 점포 33% 매출은 7천 원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LH ‘역대 최대 폭’ 쇄신인사, 알고보니 인사 돌려막기?2021.10.25
[2021년 국정감사] 여주광양항만공사 항만 운영관리 부실…업무 담당자 2명 불과2021.10.26
[2021년 국정감사] 마사회 등 농식품부 산하 공공기관, 여성 간부 비율 극히 저조2021.10.26
“갑질 피해자도 부정 행위”…CJ대한통운, 감사 협조에도 피해 협력사 계약 종료2021.11.03
KT&G, 2021년 신입·경력사원 공개 채용 실시...홈페이지로 접수2021.11.15
호반그룹, 대규모 공개 채용 진행2021.11.15
CNP-‘푸딘코’, 나이스웨더 투자 유치…“IT인재 적극 채용 중”2021.11.17
축협, 지역상품권 3억여 원 폐기 후 직원 대출로 은폐?…차명계좌 논란까지2021.11.24
‘망 사용료 논란’ 넷플릭스, 국내 망 이용 대가 압박에 여론전 나서2021.11.24
與 권성동 공세에 맞불 놓은 野 “역시 내로남불 정당”2021.12.05
강원랜드 채용청탁 의혹의 진실…권성동 “靑, 사실 아닌 줄 알면서도 野 정치인 매장시키려 했던 것”2021.12.05
서울시50플러스재단,디지털 소외 장노년층 돕는다..."간편결제 가상앱 서비스 개발"2021.12.30
서울시, 버스 정보 안내 단말기 보급률 85%까지 확대2022.01.01
서울시, 코로나19 재택치료자 위한 안내 영상 배포..."유튜브로 확인 가능"2022.01.01
‘수주 훈풍’ 불었던 조선업계…‘채용 훈풍’까지 이어질까2022.01.02
서울시, 10일부터 올해 공원 기간제 근로자 436명 채용2022.01.03
세종대학교, 온라인·오프라인 2022 상반기 채용 대비 취업캠프 개최2022.01.06
스타벅스, 청소년 취업 연계 프로그램으로 149명 채용2022.01.12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기획 특집

주요기사

NEWStop 10

최신 기사

s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