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1.15 수 18:25
상단여백
HOME POLITICS 국회
한국당 방송장악저지 투쟁위 “국회 참여와 장외투쟁 투트랙 투쟁”
사진출처=뉴시스

[더퍼블릭 = 심정우 기자] 자유한국당은 12일 더불어민주당의 언론장악 문건에 대해 “국회 참여와 장외투쟁 투트랙으로 투쟁을 해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국당 방송장악저지투쟁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태흠 최고위원은 이날 투쟁위 회의에서 국정조사 요구와 검찰 수사 의뢰 등 원내·외 투쟁을 강조하며 이 같은 입장을 피력했다.

김 최고위원은 “방송장악저지투쟁위가 공영방송 장악을 위한 문재인 정부의 음모를 확실히 저지하겠다”면서 “모니터링을 통해 편파방송이나 왜곡 보도 등 여러 문제점에 대해 법과 제도를 통해 개선해 나가고, 또 법적 조치를 통해 확실히 책임을 묻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과거 MB정부나 박근혜 정부 시절 이런 문제가 있었으면 민주당이 어떻게 나왔겠느냐”며 “방송저지투쟁위가 사명감을 갖고 하겠다”고 덧붙였다.

투쟁위는 이날 당 원내대표단과 함께 국회 의원과에 국정조사 요구서를 제출했다. 아울러 한국당 법률자문위원단은 전날(11일) 민주당 언론장악 내부 문건에 대해 업무방해 혐의로 대검찰청에 수사 의뢰를 했다.

심정우 기자  servant@thepublic.kr

<저작권자 © 더퍼블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심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